0000119914_001_20180807141041204

15개 언어천재 얀자 초청 세미나 개최

기억력스포츠협회, 국제기억력대회 기념 기억력 특별 세미나 개최
스웨덴 출신 15개국 언어천재 얀자의 공부법 배울 수 있어

사단법인 기억력스포츠협회는 국제기억력대회 개최를 기념하여 15개 언어를 구사하는 스웨덴 출신 기억력 천재 얀자와 함께 8월  24일 저녁 7시부터 2시간 동안 서울대학교 글로벌컨벤션플라자에서 일반 시민들을 위한 세미나를 개최했다.

얀자 윈터소울은 몽골계 스웨덴인 여성으로 자신만의 기억법을 활용하여 2년 만에 스톡홀름 경영대학을 졸업, 세계기억력대회에 출전하여 신기록을 세우는 등 천재적인 기억력을 보여주었다.

최근에는 방송 프로그램 ‘스웨덴 갓 탤런트’ 결승에 출연하여 기억력으로 화제가 되었고, 가구회사 이케아 카탈로그의 모든 페이지를 사진 찍듯 암기하여 이 회사의 광고모델로 활동하기도 했다. 놀라운 사실은 그녀의 기억력이 후천적인 연습에 의해 만들어졌다는 것이다. 이번 세미나에서 그녀는 자신의 기억력 향상법과 어떻게 언어공부를 했는지 얀자만의 공부법을 소개했다. 

그 외 강연은 기억력스포츠협회 정계원 대표가 맡아 기억의 궁전을 활용한 동기부여 강의를 진행한다. 그는 한국인 최초 국제기억력마스터로 한국에서 기억력대회를 5회째 개최하며 기억력스포츠를 널리 알리고 있다.

정계원 대표는 “이번 대회를 통해 사람들이 기억력을 하나의 스포츠로 즐길 수 있다는 걸 알게 되었으면 한다”고 밝혔다.

이번 세미나는 누구나 무료로 신청 가능했으며, 백여명의 신청자들이 참석했다.

‘2018 조아바이톤 국제기억력대회’는 25일부터 26일까지 양일간 같은 장소에서 개최되며 전 세계 13개국 300명 이상이 참석하여 2500만원 규모의 상금을 두고 기억력을 겨뤘다. 이번 행사는 사단법인 기억력스포츠협회가 주최하고 조아제약, 서울관광재단이 후원한다.

Share this post